최종발간일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다시 희망의 나라로 / 장은선 갤러리  
중앙경제신문(jaeconomy.com)   
기사작성자 | 2021.03.18 00:16 |

» cosmos-고고학적 기상도, FRP위에 아크릴릭, 86x65x17cm

cosmos-고고학적 기상도, FRP위에 아크릴릭, 86x65x17cm



임근우 초대

다시 희망의 나라로

20210324() ~ 0423()

Open AM 11:00 ~ PM 6:00 (~) / 일요일 휴관

장은선갤러리

서울시 종로구 운니동 19번지

www.galleryjang.com (02-730-3533)

 

임근우 교수는 고고학과 미술을 결합하여 선사시대의 다양한 유물유적을 작품에 도입했다.

고고학적 기상도작업으로 잘 알려진 임근우 작가는 지난 시간의 상징인 고고학

앞으로의 상황을 예측하는 기상도개념을 하나로 묶어 작가만의 질서와 시스템으로 재구성한 우주(Cosmos)를 선보이고 있다.

 

작가는 현실과 환상, 현재와 과거 등의 이분법적 경계를 오가며 현대적 시각으로 풀어낸 이상향의 이미지를 철학적이며 사유적인 위트로 전달한다.

 

이번 전시에서 임근우 교수는 무릉도원을 상징하듯 펼쳐진 바탕 위에

화려한 꽃과 몽환적이고 새로운 느낌의 동물 이미지를 담아 독특한 작품세계를 펼친다.

 

그림에 등장하는 <+젖소+기린>유토피아 캐릭터는 현대인이 꿈꾸는 이상형의 동물로서 역동성의 상징인 말과 풍요의 상징인 젖소, 그리고 높은 위상을 가르키는 기린이 합쳐진 행복 캐릭터이다.

 

이 세 가지를 가진 이상형 동물의 머리에서 나무가 자라고 그 위에 복숭아 꽃을 피운 유토피아 캐릭터가 살고 있는 곳이 무릉도원이라고 한다.

 

백두산 천지에 푸른 물이 가득 차 있고 황금빛 우묵한 그릇엔 이상향의 동물 등이 머리에 붉은 도화꽃을 피우는 몽환적인 작품들은 밝음과 풍요을 담고 있으며 선사시대부터 현재를 아우르며 꿈꾸는 유토피아를 그린 작품들은 반복되는 부침의 역사를 긍정적으로 표현하고 있다.

 

따듯한 봄이 오는 계절에 무거운 코로나 시대의 끝을 바라는 마음으로 봉숭아 꽃피는 아름다운 작품 25점을 장은선 갤러리에서 선보인다.

작가가 구현한 현대의 유토피아를 담은 작품에서 희망을 함께 보시길 바란다.

 

임근우 교수는 홍익대학교 미술대학 서양화과 졸업, 홍익대학교 대학원 서양화과를 졸업했다.

현재 강원대학교 미술학과 교수, 한국우표발행심의위원, 대한민국공간문화대상 평가위원 등 재임 중이며 94MBC미술대전 대상, 14회 대한민국미술대전 대상, 미술세계작가상, MANIF우수작가상을 수상했다.

개인전 52, 국내외 아트페어부스개인전 및 단체전 2,500여회를 진행했다. 작품은 UN본부,

국립현대미술관, 미술은행, 한국문예진흥원, 성곡미술관 등에 소장되어있다.

강명희기자jkh4141@hanmail.net



Copyrights © 2012 jaeconomy.com All Rights Reserved
공감 비공감
태그 강명희기자
Warning: include_once(./modules/bbs/related/related.php) [function.include-once]: failed to open stream: No such file or directory in /midiioff2/www/modules/bbs/theme/_pc/reviewcap/view.php on line 102

Warning: include_once() [function.include]: Failed opening './modules/bbs/related/related.php' for inclusion (include_path='.:/usr/local/php/lib/php') in /midiioff2/www/modules/bbs/theme/_pc/reviewcap/view.php on line 102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