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발간일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강북구, ‘일반음식점 잔반제로화 사업’ 탄소중립 실천 캠페인 실시  
중앙경제신문(jaeconomy.com)   
기사작성자 | 2022.04.26 08:01 |


- 지난 22일 지구의 날을 맞아 탄소중립 실천 캠페인 진행

- ‘먹을만큼 덜어먹기운동과 음식점 잔반제로화로 탄소중립 사회 실현의 밑거름


먹을 만큼만 직접 덜어서 먹어요

강북구가 지난 22() 지구의 날을 맞아 음식물쓰레기 줄이기 탄소중립 캠페인을 실시했다.

캠페인은 음식물 쓰레기를 줄여 일상 속 탄소중립을 실천하기 위한 취지로 진행됐다.

이날 강북구 보건소는 먹을 만큼만 덜어먹기운동과 음식점 잔반제로화 사업 참여홍보를 위해 한국외식중앙회 강북지부 회원, 소비자 식품위생 감시원과 함께 수유역 일대에서 캠페인을 진행했다.

환경부가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전 국민이 음식물 쓰레기를 20% 줄일 경우, 온실가스 배출을 연간 177만톤까지 줄일 수 있다. 이는 소나무 36천만 그루를 심는 것과 같은 효과다. 또한 연간 18kWh의 에너지를 절약해 저소득 가구에 18600만장의 연탄을 39만 가구에 보급할 수 있다.

그간 많은 지자체가 음식물 쓰레기를 줄이기 위해 남은 음식을 포장해주는 등 여러 노력을 기울여 왔으나 일회용품 배출 문제로 인한 또 다른 환경문제가 발생했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 구는 음식점 이용객들이 직접 밑반찬을 먹을 만큼만 덜어먹을 수 있는 셀프코너 조성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판단해 올해 일반음식점을 대상으로 잔반제로화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잔반제로화 사업은 업소 내 셀프코너 운영을 위한 반찬냉장고 구입비 일부를 지원해주는 사업으로, 현재 200여 개 업소가 참여를 희망했다.

구는 공간부족 등 영업장 여건상 반찬냉장고 설치가 어려운 업소에게는 테이블용 반찬용기를 지원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

박겸수 강북구청장은 탄소중립 사회 실현은 시민들의 자발적인 참여와 함께 할 때 비로소 가능해질 수 있다일반음식점 잔반제로화 사업이 탄소중립 1번지 강북구로 나아가는 밑거름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심재현기자ieconomyseoul@naver.com

 

Copyrights © 2012 jaeconomy.com All Rights Reserved
공감 비공감
태그 심재현기자
Warning: include_once(./modules/bbs/related/related.php) [function.include-once]: failed to open stream: No such file or directory in /midiioff2/www/modules/bbs/theme/_pc/reviewcap/view.php on line 102

Warning: include_once() [function.include]: Failed opening './modules/bbs/related/related.php' for inclusion (include_path='.:/usr/local/php/lib/php') in /midiioff2/www/modules/bbs/theme/_pc/reviewcap/view.php on line 102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