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4(금)
 


sb.jpg
삼성전자 비스포크 스마트 전자레인지 라이프스타일/이코노미서울(사진 삼성전자)

 

2015년부터 9년 연속 시장점유율 1위 수성

유로모니터 조사, 지난해 판매량 기준 점유율 15% 기록하며 인기 이어가

디자인·연결성·AI 기능 두루 갖춘 제품으로 인기

7가지 다채로운 컬러 적용한 비스포크 라인으로 선택 폭 넓혀

스마트싱스 연결·음성 명령 기능 추가해 더 편리해진 신제품도 출시

[이코노미서울=전영구기자] 삼성전자가 지난해 유럽에서 전자레인지 부문 시장 점유율 1위를 차지하며 9년 연속 1위를 기록했다.


삼성전자는 시장조사 전문기업 유로모니터가 지난해 실시한 유럽 19개국 전자레인지 판매량 조사에서 시장 점유율 15.3%로 지난 2015년부터 1위를 기록했다.

 

* 유로모니터 2023 유럽 MWO Retail Volume Sales(Units) 기준 Brand Share

 

삼성전자는 주방 인테리어에 관심이 높은 유럽 소비자 특성을 반영해 차별화된 소재와 프리미엄 디자인으로 시장을 공략했다.

 

2019년부터 유럽 소비자들의 주방 인테리어에 대한 높은 관심을 반영해 7가지 컬러와 글라스 소재를 적용한 비스포크(BESPOKE) 전자레인지를 출시해 높은 인기를 끌고 있다.

 

4월에는 스마트싱스(SmartThings)와 연동한 스마트 전자레인지(MW7300B)도 선보이며 편의성을 더욱 확대했다.

 

사용자는 주방 밖에서도 모바일이나 빅스비(Bixby) 등 음성 명령으로 남은 조리시간을 확인하거나 동작을 취소할 수 있다. 푸드 서비스를 통해 인공지능(AI) 기반으로 최적의 레시피를 추천 받거나 레시피에 필요한 식재료를 장바구니에 담아 간편하게 구매할 수도 있다.

 

* 2024년 상반기 기준 영국, 독일 Amazon Fresh, Tesco, Sainsbury’s, Ocado, REWE 지원

 

삼성전자 DA사업부 최익수 부사장은 삼성전자는 디자인, 사용 편의성을 동시에 추구하는 유럽 소비자들과 눈높이에 맞춘 제품으로 시장 점유율 1위를 기록했다면서 앞으로도 삼성전자의 강점인 스마트한 연결성과 프리미엄 디자인으로 유럽 시장에서의 우위를 확고하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4661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삼성전자 전자레인지, 9년 연속 유럽 점유율 1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